조회수 338
이름 박영선
제목 중학교 공부는 선생님 말씀대로 해야 하네요
영어유치원에 어학원을 초등내내 다니게 했어서
차차 레벨 업하길래 잘하고 있는줄 알았습니다.
특별히 신경쓸게 없었거든요
잘하고 있는건지 궁금하기도 하고 성적이란걸 받아봐야 하니까 1:1로 아이를 집중적으로 봐줄수 있는 과외상담을 신청했고
상담을 통해 어학으로 하는 영어랑 학교 영어는 별개란걸 알고 놀랐습니다.
한국식 영어 입시공부 방식은 옛날 방식 아닌가? 했는데 결국 그렇게 공부해야 수능까지 준비할수 있다는 말에
긴가민가 했습니다.
대학입시치룬 친척들에게 물어보니 다들 그렇게 공부를 시켜야 한다고.
어학 잘하는 애들이야 차고 넘치지만 결국엔 성적으로 연결되는건 소수라고.


원래는 회화도하고 영어에 대한 흥미를 잃지 않게 어학을 생각했었는데 이게 학교 성적으로는 반영이 안될거라 해서
고민고민하다가 선생님 말씀대로 하기로 했어요.
처음엔 문법 용어도 어렵고 너무 난해해 하는것 같았던 우리딸이 힘들어하더니 지금은 적응을 마쳤고
체계적으로 가르쳐주신 선생님 덕분에 느낌으로만 알던 영어를 원리를 이해하고 학문으로 좀더 다가가게 된거 같아서
지켜보는 입장에서는 흐뭇했습니다.
전에 한번 제가 말한 영어문장에서 문법적으로 오류가 있다가 고쳐주더라구요.
왜 틀렸는지 설명해 주는데 놀랬습니다.


어휘만 잘하고 그래서 독해는 무난하게 좋은편이지만 문법이 틀이안잡혀 있다고 하셔서
의아해 했는데 이젠 뭐가 문제였는지 알것 같아요.
1년 반을 선생님께 맡기고 있다보니 과정에서 약간의 시행착오도 있었지만
잘했다는 생각이 들어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이지연선생님 앞으로도 잘 부탁드린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